다음 영상을 보자.

문자뿐만 아니라 사진과 음성으로도 검색되는 구글.

참 신기하다, 그치?

사실, 많이 특별한 내용은 아니다.
위치기반 검색은 네이버에서도 제공된다. 비주얼 검색은 일본에서는 이미 서비스되고 있다던가.

사실, 여기까지는 문제가 없다.
내가 걱정하는 부분은, 그 '실시간 검색'이라는게 Facebook, MySpace, FriendFeed, Jaiku and Identi.ca, Twitter 같은것들과 제휴해서 나타난다는 거다.

당신의 미니홈피가 검색에 노출된다..고 하면 느낌이 확 올까?

소셜 커뮤니티 사이트까지 검색에 노출할 필요가 있을까?
트위터를 검색해서 뭘 어쩌겠다는거지? '지금 뭐해?'따위의 시시껄렁한 개인의 이야기들을 올리는 곳인데, 어째서 그걸 검색의 첫 머리에 드러나게 하겠다는걸까.

어떤 장소에 대한 정보를 알고싶을 때, 이런 검색지원이 사람들의 솔직한 말들을 알 수 있게 해주기 때문에 상당히 유용할지도 모른다. 하지만, 사적인 정보들을 저렇게 쉽게 검색할 수 있다면 악용하기도 쉽지 않을까?

그리고, 이게 아이폰같은 포터블 기기와 만난다면?

길을 걷다가 마음에 드는 이성을 발견. 사진 찰칵. 비주얼 검색. 그녀의 신장정보와 그녀의 글들이 주루룩.
간단하게 이런 일도 생각할 수 있지 않을까?

온라인과 현실의 연동.
분명히 엄청나게 편할거고, 정보의 취득이 그만큼 더 쉬워질 것이다. 잘 활용한다면 그 어떤때보다 편안하게 정보를 얻을 수 있는 시대가 될 것이다. 이런 변화들에 대해 긍정적인 입장이며, 다가오는 정보화 시대에 대하여 기대하고 있다.
비주얼 검색은 잘 모르는 예술작품이나 동식물에 대한 정보를 쉽게 찾을 수 있게 해 줄것이고, 음성 검색 서비스는 음은 알지만 아티스트와 제목을 몰라서 곤란한 경우 그 음을 흥얼거리는 것 만으로 원하는 음악에 대한 정보를 바로 찾아줄지도 모른다.


하지만, 개인적인 정보의 검색을 대문짝에 내거는건 좀 그렇지 않나? ..괜찮은걸까?


참고로 구글 모바일 블로그는 여기 http://googlemobile.blogspot.com/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
  1. Favicon of https://sibnt.net BlogIcon Sibnt 2009.12.12 17:5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편리한 기능은, 위험을 동반하는것 같네요 ^-^
    빠른 검색, 다양한 검색, 다 좋은 기능인데도, 개인정보에 대한 위험도 안고 가는거니깐요 ~
    구글의 검색도~ 참 편리한데,-
    사용하는 아이디나, 어떠한 정보를 입력하면, 그 사람에 대한 신상정보가, 뜨니 ~ ;;
    구글링하다, 라는 말이 뭐, 이런거죠 ?;; ^^

    • Favicon of https://centell.tistory.com BlogIcon 센텔 2009.12.12 23:1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뭐, 그렇지요.
      구글의 진화는 언제나 반겨왔고 항상 기대했던 내용입니다만, 소셜커뮤니티를 대상으로 한 검색은..좀 찝찝합니다.

  2. Favicon of https://dogdogdog2.tistory.com BlogIcon Arch_Breathe 2009.12.13 21: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국내에서는 이상하게 구글신이니 뭐니 구글이 찬양받고 있고, 아이폰이 국내 다른 기업보다 차별화된 무언가, 아이폰의 우월함 어쩌구 하지만, 어차피 그들도 상업적 이윤을 추구하는 기업.
    남들보다 뭔가 뛰어나고 유니크한 무언가로 '돈'을 버는 데에 목적이 있지, 정작 그로 인해 생겨나는 문제에 대해서는 딱히 관심을 두지 않지. 아마도 저들 기업 사내에서도 문제야 제기되겠지만 그로 인해 발생하는 문제로 인한 손실보다는 그로 인해 벌어들이는 이득이 압도적이었기에 했을 것이다.
    트위터의 글을 검색하는 것도 원하는 이들이 있었기에 그 방식을 취했을 것이고, 그들은 이익 때문에라도 그것을 택했다.
    얼마 전에 구글이 한국정부의 압력으로 검색순위에 오르지 못하는 단어가 생겼지. 그리고 국내에서는 그런 구글의 태도를 욕했지. 욕할 필요는 없지. 그들은 정부가 제시하는 금액이 적당하면 타협하는 것이고, 아니면 그렇지 않을 뿐이다. 구글이 무슨 자유 민주주의를 외치는 정치세력인가?
    이글 하나 보고 왠지 이상하게 여러가지가 떠올라버려서 그냥 뻘글 하나 써버렸네. 미안하군

    • Favicon of https://centell.tistory.com BlogIcon 센텔 2009.12.13 22:0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ㅋㅋ 분명 그렇지.
      국내의 소비자농락 같은 문제는 둘째치고, 분명 그들 역시 이윤을 추구하는 기업일 뿐인건 분명하다. 아이폰같은 경우에도, 그걸 기획한 스티브잡스는 사회 기여도 안한다고 들었어. 다만 구글의 실험정신을 나쁘지 않게 보고있었는데..흘러가는 모양새가 찝찝하다, 뭐 그런거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