친구랑 같이 카페에서 시험 공부 하는 도중에 날벌레가 한 마리 나타나서 이거 이름이 뭐였지 하는게 기억이 안 나더라.

그래서 '네 이름이 뭔진 모르겠지만 앞으로 어떻게 될 진 알고 있어. 시체.'라고 말하면서 잡았다.

그런데 말하고 나니 웃겨서 만화로 꾸밈.



'¤ 쓰고 그리며 > 낙서장' 카테고리의 다른 글

[4컷 만화] 예언  (0) 2012.10.20
G펜으로 그리기, 베스  (4) 2012.02.08
제도용 잉크와 붓펜을 샀습니다.  (5) 2012.01.29
G펜으로 그려보았습니다.  (10) 2012.01.17
제브라 G펜을 샀습니다.  (11) 2012.01.14
[3컷]멘션과 문자  (7) 2011.08.25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