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번주는 포스트가 뜸했습니다. 검색하느라 좀 바빴거든요....
이웃인 레이니아님의 블로그에서 보았던 맥북에어. 멋졌지요. 멋졌지요. 멋졌지요. ( 레이니아님의 포스트들을 보자! )


친절한 레이니아님의 메일 덕분에 맥에 대해 개념을 잡을 수 있었습니다. 예를들어 실행파일의 확장자가 EXE가 아니라 DMG라던지. 윈도와의 차이점에 대해서도 들었습니다. 유저편의성이 더 좋은 점 등.
지금까지 써왔던 윈도우와는 다른 부분들에 대해 들으면서 맥에 대한 호기심도 커져갔지요. ...네. 그 설명들이 뽐뿌가 되어 돌아왔습니다.

국내 웹 환경에서 엑티브엑스가 척결되기 전 까지는 부트캠프 등을 이용한 윈도의 이용을 감안해야 하겠지만, 맥 역시 매력적인 OS임에는 틀림없었습니다. 빠르고 친절하게 설명해 주신 레이니아님, 정말 감사드립니다! 레냐님께 감사해서라도 맥을 사고야 말겠어요.(이런걸 자기 합리화라고 합니다.)

뽐뿌가 작렬하는 맥북에어.

정말 멋졌거든요. ALL-플래시 메모리.. 전부 SSD[각주:1]라잖아요. 덕분에 부팅시간이 10여 초 입니다!(이걸 직접 찍어서 보여주신 레냐님께 한번 더 감사를!) 재부팅시간은 5초정도. 핸드폰 켜는 속도보다 빠르다구요. 처음 컴퓨터를 쓰던 그 날 부터 항상 긴 부팅시간이 싫었어요. 그런데 그 불만을 해소해 줄 물건이 나타난거죠! 절 안달나게 하기엔 충분했습니다.


결국 레이니아님을 따라가기로 결정. 하지만 가격은 장난아니었습니다. 정신차려보면 170만이 훌쩍 넘어가고 있었지요. 13인치, 128기가 맥북에어의 기본가격은 1,690,000원 입니다. 게다가 부트켐프를 쓸 것을 감안해 4기가로 램 업그레이드를 하면..백 팔입 일만 구천 팔백원..솔직히 사치입니다만, 호기심이 이성을 이기고야 말았습니다.. 공부를 위해 수년간 모아둔 통장을 깰 때가 왔지요.(?!) 5년 뒤 쯤의 미래를 위해서 나중에 알바를 해서 다시 체워놔야겠습니다.

레냐님이 소개해주신 에플스토어 할인방법을 따라 AOC할인으로 구매하기로 결정했습니다. 자세한 할인방법은 레냐님의 블로그를 참고하세요.


결국 구매의사를 확실히 하고, 맥북에어를 지르기로 했습니다. 그것이 바로 어제. 2월 24일 저녁이었지요. 그런데 에플스토어가 접속이 안되는것이 아니겠어요? 홈페이지 업데이트라니. 무얼까 기다렸다가 나타난 새로운 화면은..

신제품. 맥북프로입니다.

네. 그 타이밍에 신제품이 나와버렸습니다. 새로운 선택지가 떠오른것이지요. 13인치의 맥북프로는 13인치의 맥북에어와 가격도 비슷합니다. 맥북에어가 CD/DVD드라이브가 내장되어있지 않다는 점에서, <램4G업글 + 외장 드라이브>보다 맥북프로 <SSD 128Gb 업글>의 가격이 더 싸더군요? CD로 음악을 자주 듣기에, 그걸 포기할 순 없었습니다. 마음이 기울었지요.

AOC할인을 위해 재학증명서를 보내는 등 귀찮은 작업을 좀 더 해야하기에 당장은 구매할 수 없지만, 마음은 이미 정해진 샘입니다. 맥북. 새로운 세계를 경험해 보고 싶어요.

ps. 돈...
  1. 하드 드라이브가 아니다! 반도체 플레시 메모리에서 직접 정보를 불러오는 형식. 테이프와 CD의 세대차이 정도? [본문으로]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
  1. 2eV 2011.02.25 23:5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써짐 ㅠ
    어라 안되는거 스샷찍어서 보여드리려고 하니까 된다 ㅋ

    글 잘보고 갑니다.
    맥북에 뽐뿌 제대로 받으셧군요 ㅋ
    하지만 역시 돈.

  2. Favicon of https://angelist.co.kr BlogIcon Angel. 2011.02.26 12: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확실히 끌리는 제품이긴 한데, 조금 더 싸지면 사야겠어요.
    (많이) 비싸네요 ㅠ...

  3. Favicon of https://reinia.net BlogIcon 레이니아 2011.02.26 19: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는 그래도 뉴맥북프로보단 에어에 한표를 더하고 싶습니다.
    제게는 해상도도 조금 큰 요인인데요. 에어는 1440*900인 반면에 뉴맥북프로는 1280*800까지밖에 지원을 안합니다.
    오늘 저도 맥프로를 조금 만져보다 왔는데요. 역시 전 에어쪽이 맘에 들더라구요.

    데스크탑 대용으로 쓰실 것인지 휴대용으로 쓰실지도 선택하셔야 할것 같아요. 데스크탑대용으로 쓰실 거라면 뉴맥북프로로 15인치 이상을..(응?) 휴대용은 에어가 낫습니다^^;

    조금더 고민해보시고 지르세요 +_+ 지속적으로 뽐뿌를 챙겨드리는(!?) 레이니아였습니다:)

    아, 더불어 캐릭터 그려주신거 근사합니다!

    • Favicon of https://centell.tistory.com BlogIcon 센텔 2011.02.27 10:0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13인치 프로는 15인치 프로와 그래픽카드도 차이나는 등, 프로답다는 생각이 잘 안들기에 차라리 에어로 갈까 싶은 마음도 생갑니다.
      가볍게 쓸 생각이긴 한데.. 아아, 선택이 너무 어려워요.

    • Favicon of https://centell.tistory.com BlogIcon 센텔 2011.02.27 14:4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아, 부팅같은건 역시 SSD의 힘을 입어 에어가 뉴프로 보다 더 빠를까요?

    • Favicon of https://reinia.net BlogIcon 레이니아 2011.02.28 10:3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부팅은.. ssd의 힘을 무시하긴 좀 어렵지 않을까요^^?
      프로를 사실거면 15인치 이상을 사셔야죠..^^;
      13인치는 프로답지 않은 프로랄까요!?

      사용용도를 확실하게 고려해보세요~ 저는 원래 가방에 이것저것 무겁게 들고 다니는 편이라 무게는 별로 상관없을 것 같았지만..
      가벼운 것 들어보니까 확실히 좋긴 좋더라구요...(...)

  4. 안현진 2011.02.27 19:4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와 'ㅂ'..
    저도 막 뽐뿌가 작렬하는거 같음ㅋ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