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러스트] 성적과 시험 아래

눈 앞에 있는 것은, 재생종이에 복사된 보고 또 본 그것
뒤를 돌아봐도, 재생 종이에 복사된 보고 또 보는 그것 
고개를 들 때 쯔음이면, 눈 앞에 떠오르는 종이와 숫자들.
그것들이 위에 있었다. 그것들이 우릴 뒤덮어, 그들이 우릴 바라볼 때 그것들을 먼저 보게 되는 것이리라.
 


ps.
우리 교육 및 평가 제도에 대해선, 만화를 통해서든 글을 통해서든 사회적 참여를 통해서든 한번 더 언급하고, 할 수 있다면 변화시키고 싶어요.
 
이제 지나왔다고 그때를 잊고 넘어가고 싶진 않습니다.
 

'¤ 쓰고 그리며 > 마침표' 카테고리의 다른 글

어떤 사람의 트위터는 이런 모습 같더라고  (3) 2012.11.07
[시] 선풍기 3대  (2) 2011.08.03
[일러스트] 성적과 시험 아래  (6) 2011.04.11
[시] 문득 고개를 들면  (6) 2010.12.26
[시] 지친 나무  (4) 2010.11.25
[시] 반성의 세대  (4) 2010.03.15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
  1. Favicon of https://angelist.co.kr BlogIcon Angel. 2011.04.11 09:4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고등학교 교육 현실이라면 저도 동감합니다.
    진짜 이대로는 안 될 것 같아요.
    학생들이 시험 문제 푸는 기계도 아니고...
    창의력 같은 요소가 결핍되어 있는 교육은 죽은 교육이라고 해도 무방한데도
    이 교육 방식이 그대로 유지되고 있으니 -ㅅ-;;..
    저도 이제는 고등학교를 지나오게 되었지만, 잊어서는 안 되겠네요.
    우리나라의 미래가 걸린 일이기도 하니까요 ;ㅅ;

    • Favicon of https://centell.tistory.com BlogIcon 센텔 2011.04.12 18:3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많아요. 좌뇌의 지배를 받는 방법만 가르치지, 우뇌를 쓰는 법은 충분히 가르치지 않아요. 모두가 괴로운 교육, 반쪽짜리 교육입니다.

  2. Favicon of http://zihuatanejo.kr BlogIcon 지후아타네호 2011.04.14 12:3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잊어서는 안 되지만 자꾸 잊어버리게, 아니 잊고 싶어지네요.
    문제인 걸 알면서도.

  3. Favicon of https://moekyung.tistory.com BlogIcon 모큥 2011.04.24 21: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간혹 학교에 강연하러 오시는분들하고.
    TV나 인터넷 찾아보면 성공한 사람들이 말하는 한마디.
    좋아하는걸하세요. 좋아하는걸 개발시키세요. 그러면 됩니다 그러면 저처럼 될수있어요

    하지만 고등학생의 현실은 좋아하는걸 하기이전에 언수외 우선이 되는현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