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진은 용인의 할머니 댁. 이곳을 중심으로 서울을 들락날락 하며 놀고 있습니다.

 

역시 자유는 좋군요. 어디든 갈 수 있고 뭐든 할 수 있고.

 

양재, 강남, 학여울, 서울대 이쪽 부근에서도 놀고, 서울역사박물관에 갔다가(요즘 이벤트 하더군요) 강화문 갔다가 본진으로 복귀.

 

서울에서 가장 마음에 들었던 것은 강화문이에요. 교보문고.. 아아 천국은 있었습니다.

 

다른 것들은 부산이나 서울이나 별 차이가 없었어요. 좋은 건물들과 가게들은 여기나 저기나 다 많고.

 

그런데 이렇게 넓은 서점은 부산에는 없거든요. 특히 원서가 이렇게 많은 것은 처음 봤습니다. 역시 서울은 서울이네요.

 

헌책방 거리, 도서관 등등 보고 싶은것이 아직 많이 있습니다. 모든 타겟이 책과 관계되어 있는 것 같은건 기분 탓이겠죠?

 

 

스타일상 사진은 별로 안 찍었지만.

 

계속 소식 남기겠습니다.

 

 

 

'¤ 자유롭게' 카테고리의 다른 글

ICL 수술을 받았습니다.  (7) 2012.08.28
인케이스 백팩을 얻었습니다.  (3) 2012.08.14
여행(?)중입니다.  (1) 2012.05.16
전역했습니다.  (3) 2012.05.07
Note for Centell  (2) 2012.05.05
컴퓨터를 포맷했습니다.  (4) 2012.04.08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
  1. 2012.07.05 14:1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